컨설팅상담 | 구인구직 | 온라인문의


> 자료실 > HACCP 소식
(주)에프엠 코리아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제목 끓인 음식도 식중독 주의 당부 24-03-29
닉네임 관리자 조회수 : 210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이하 퍼프린젠스)균에 의한 식중독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이를 예방하기 위해 조리 음식 보관방법 등을 준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 퍼프린젠스 식중독 연도별 발생 건수 : ('19) 10 ('20) 8 ('21) 11 ('22) 10 ('23) 21
** 최근 5년간(’19~’23, ’23년 잠정) 발생한 퍼프린젠스 식중독은 총 60, 특히 지난해('23)에는 전년도('22)에 비해 약 2(102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남
 
퍼프린젠스균에 의한 식중독은 제육볶음, 불고기, 닭볶음탕 등 육류를 주원료로 한 조리식품에서 주로 발생하고, 퍼프린젠스균은 산소가 없는 환경에서 잘 증식하고 열에 강한 아포*를 만들어 살아남는 특징이 있어 충분히 끓인 음식에서도 다시 증식할 수 있다.
* 아포(spore) :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등의 특정균이 생존이 어려운 환경에서 만들어 내는 것으로 아포형태로 휴면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가 세균이 자랄 수 있는 환경이 되면 아포에서 깨어나 독소를 생성함
 
특히 집단급식소 등에서는 고기찜 등을 대량으로 조리하고 상온에 그대로 보관하는 경우가 있어 가열한 후 조리용 솥 내부에 살아남은 퍼프린젠스 아포가 다시 증식해 식중독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퍼프린젠스균에 의한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대량으로 조리한 음식의 보관방법과 온도를 준수해야 한다.

먼저 집단급식소, 음식점 등에서 육류 등을 대량으로 조리할 때는 중심온도 75, 1분 이상 충분히 가열한 후 즉시 제공하여야 하며, 만약 즉시 제공이 어려운 경우라면 여러 개의 용기*에 나누어 담아 냉장 보관(5이하)해야 한다.
* 대량 조리한 음식을 소분하여 보관하면 음식의 온도를 낮추는데 용이함
 
또한 조리한 음식은 가급적 2시간 이내로 섭취하고 보관된 음식을 다시 섭취할 경우에는 75이상으로 재가열하여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출처:식품의약품안전처

첨부파일 : 끓인 음식도 식중독 주의 당부.hwpx